• 통합검색
    검색
  • 시설장비 예약
  • 교육신청 안내
  • 고객상담 안내
홈 > IT융합 > 진행중인 교육과정
진행중인 교육과정
[컨소시엄] 네트워크 가상화와 SDN (소프트웨어 정의 네트워킹)
강사명 강훈 진행상태  접수중
교육기간 2017-07-17 ~ 2017-07-20 종료
교육시간 09:00~18:00
총 1주, 총 4일, 총 32시간
교육비 협약기업 : 0원
비협약기업(대기업) : 400,000원
고용보험환급여부 자세히
교육장소 한국전파진흥협회 전파방송통신인재개발교육원 3층 컨소시엄 강의장

서울시 양천구 목동중앙로 13나길 3
-지하철 : 9호선 신목동역 1번출구(200m, 도보 3분), 9호선 염창역 3번출구(500m, 도보 7분)
-간선버스 : 163, 571 (신목동역 정류장 하차, 2분)
601, 602, 604, 605, 606, 642, 642(심야), 661, 673 (염창역 정류장 하차, 7분)
-지선버스 : 6620, 6627 (신목동역 정류장 하차, 2분)
교육개요 -이 과정은 차세대 네트워크 기술인 SDN (Software Defined Networking: 소프트웨어 정의 네트워킹)에 대한 기술과 동향을 학습하는 과정입니다.
교육대상 -차세대 네트워크 서비스인 SDN에 관심이 있는 사람
-SDN을 설계, 구축 운영하고자 하는 사람
-클라우드 및 가상화 관리자 및 엔지니어
선수지식 -네트워크 기초 지식 및 기술
-서버 가상화 기초
실습장비 -시스코 UCS 서버
-서버 가상화 운영체제 (VMware ESXi)
-Openflow 기반 Opensource Controller
-VMware NSX
기대효과 -
전형방법 국가인적자원개발컨소시엄 협약체결 후 수강시 교육비 할인(중소기업만 해당)
* 대기업 및 비협약기업의 경우 교육비 : 40만원 (사업주환급 불가)
제출서류 협약서 원본
문의 한국전파진흥협회 부설 전파방송통신인재개발교육원 Tel.02)317-6184 / Fax.317-6062

교육과정지원 인원이 15명미만시 폐강될수있음(추후통보)
교육시간표
NO 구분 교육시간 교육내용
1 SDN (소프트웨어 정의 네트워킹) 개요 8H ● 현재 네트워크의 구조와 한계
● 새로운 네트워크 구조의 필요성
● 소프트웨어 정의 네트워킹 (SDN) 개요
● SDN 개념, 구성요소 및 동작원리
● SDN 기술의 발전 History
● SDN 관련 단체들 (ONF, NFV, Opendaylight)
● SDN 벤더별 기술과
● 다양한 SDN 적용 사례들
2 Opensource 기반 SDN 동작 방식 이해 8H ● Openflow 이해 – Opensource Southbound API
● Openflow 프로토콜 메시지 종류 및 동작방식
● 기존 Network의 통신 방식
● Openflow Network의 통신 방식
● 기존 Network과 Openflow Network 간 연동 기술
● Openflow 기반 Opensource Controller
● NOX controller와 POX controller
● Floodlight controller와 Opendaylight controller
3 상용 SDN 동작 방식 이해 8H ● Nicira의 NVP, 그리고 VMware의 NSX
● VMware의 SDN 기술 개요
– VXLAN 기반 Overlay SDN 방식
● VMware NSX 구성요소
● VMware NSX 동작원리
● 클라우드 컴퓨팅 환경과 NSX를 이용한 SDDC
● 기타 Overlay SDN 기술들
● 기타 Overlay SDN 기반 상용 솔루션들
4 상용 SDN 동작 방식 이해 8H ● 시스코의 ACI – Native SDN 방식
● 시스코 ACI 구성요소
● 시스코 Nexus 9000 스위치 ACI Fabric
● 시스코 SDN Controller – 시스코 APIC
● 시스코 ACI 동작원리
- 가상 네트워크와 물리적 네트워크의 통합
● SDN이 미치는 영향
- SDN과 클라우드 컴퓨팅 및 애플리케이션
- SDN과 조직에서의 역할
교육사진
등록된 사진이 없습니다.
목록
위탁훈련계약서
온라인 교육
수강료 납부
교육비 할인
증명서 발급
고용보험 환급
오시는 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