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통합검색
    검색
  • 시설장비 예약
  • 교육신청 안내
  • 고객상담 안내
홈 > 정보센터 > 관련뉴스
글번호 117 작성일 2013.06.03 글번호 1854
첨부파일 방통위원장_보도PP_간담회_개최_자료(62013060304540115.3)
방통위, 보도전문 채널 대표들과 간담회 개최

  보도PP_참석자사진.jpg

 

 

 

방송통신위원회 이경재 위원장은 3일(월) 보도전문 채널 2개사 대표들과 방송산업 전반의 주요 현안을 논의하고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이경재 위원장은 보도전문 채널의 공정성?공익성 확보가 중요하며, 건전하고 품격 있는 방송과 수익성이 조화롭게 달성될 수 있도록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서는 보도전문 채널도 클리어쾀 상품에 포함되어야 하며, 지상파방송과 같이 8VSB 송출 방식이 허용되어야 한다는 건의가 있었다. 이에 대해 이경재 위원장은 소관 부처인 미래부가 이 문제를 잘 정리해 나갈 것으로 생각하며, 원론적으로 기술방식의 선택은 기존 방송사업자의 기득권 보호보다는 시청자의 편익 증진 입장에서 이루어져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또한, 이번 간담회에서는 이용자가 TV를 가정에서 뿐만 아니라 옥외에서도 시청하고, 스마트폰과 태블릿PC 등 다양한 기기를 통해 방송콘텐츠를 접할 수 있는 미디어 시청환경을 반영하여 시청률 조사방식 개선이 필요하다는 업계의 건의도 있었다. 이에 대해 이경재 위원장은 시청환경 변화에 따른 시청률 조사방식 개선방안 마련을 위해 현재 연구를 진행 중이라고 답했다.

이번 모임은 이경재 위원장 취임이후 방송사 대표단과 갖는 간담회의 일환으로 개최되었으며, 참석자들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방송현안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기로 했다.


<참고> 보도전문 채널 대표 간담회 참석자
o 배석규 YTN 대표이사, 송현승 뉴스Y 대표이사

<사진배치도(왼쪽부터)>
1.송현승 뉴스Y 대표이사 사장
2.이경재 방통위 위원장
3.배석규 YTN 대표이사 사장



목록
교육비 납부
교육비 할인
설문조사
증명서 발급
위탁훈련계약서
온라인 교육
오시는 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