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통합검색
    검색
  • 시설장비 예약
  • 교육신청 안내
  • 고객상담 안내
홈 > 정보센터 > 관련뉴스
글번호 294 작성일 2014.10.27 글번호 678
첨부파일 JTBC_외주제작_현장_방문_자료(92014102705402672.24)
RT8L0009_201410270540264.jpg
RT8L0016_2014102705402687.jpg
JTBC_외주제작_현장_방문_자료(92014102705402686.24)
최성준 위원장,“방송콘텐츠 산업 활성회를 위해 종편-제작사 상생협력”강조

최성준 방송통신위원장이 창조경제와 한류의 핵심인 방송 콘텐츠 산업 발전을 위해 9월 24일(수) jtbc 호암아트홀 ‘히든싱어’(연출 조승욱) 촬영현장을 방문해 출연자, 제작 스태프 등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방송콘텐츠 산업 발전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였다.

이 자리에는 ‘히든싱어’ 제작사인 박스미디어 박해선 대표, ‘유나의 거리(드라마)’의 드라마하우스 김지일 대표, ‘닥터의 승부(교양)’의 코엔미디어 안인배 대표, 도레미엔터테인먼트 김운호 제작본부장, 연출자, 닥터의 승부 박주경 작가, 촬영감독, 조명감독 등이 참여하여 종편의 외주제작 환경에 대한 진솔한 의견을 나누었다.

특히 외주제작 관계자들은 중국시장이 성장하고 있고 유튜브 등 온라인을 통한 방송콘텐츠 유통이 확산되는 가운데, 한류 세계화를 위해서는 종편에서도 품질 좋은 콘텐츠가 많이 제작될 수 있도록 상생의 외주제작 환경이 조성되어야 하고, 출연료 미지급이나 스태프의 고용 불안정 등 열악한 제작 환경 개선을 위해 정부의 다양한 지원 정책 추진이 필요하다고 주문했다.

이에 대해 최 위원장은 “종편에서 히든싱어 같은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이 개발되어 방송포맷의 다양화 및 해외수출 확대에 기여한 바가 크며, 방송한류 확산을 위해서는 콘텐츠 다양화가 무엇보다 필요하므로 드라마 뿐만 아니라 예능·교양 분야에서도 품질 좋은 콘텐츠가 많이 제작될 수 있도록 제작환경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최 위원장은 “드라마로 시작된 방송 한류는 이제 예능과 교양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확산되고 있으며, 국민들이 방송프로그램을 통해 즐거움과 행복을 나누고, 한국 문화가 전 세계에 아름답게 전파될 수 있도록 방송 콘텐츠 제작을 위해 종합편성방송사와 외주제작사가 함께 힘써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붙 임 : 외주제작 드라마 제작 현장에서의 촬영 사진


목록
교육비 납부
교육비 할인
설문조사
증명서 발급
위탁훈련계약서
온라인 교육
오시는 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