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통합검색
    검색
  • 시설장비 예약
  • 교육신청 안내
  • 고객상담 안내
홈 > 정보센터 > 관련뉴스
글번호 303 작성일 2014.10.27 글번호 870
첨부파일 판도라TV_개인정보_유출사고_조사_자료(102014102705540215.15)
판도라TV_개인정보_유출사고_조사_자료(102014102705540239.15)
방통위, 판도라TV 개인정보 유출 사고 조사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최성준)는 ㈜판도라티비(이하 “판도라TV”) 홈페이지 해킹을 통한 개인정보 유출 사고의 원인, 기술적·관리적 보호조치 준수 여부 등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판도라TV는 지난 10월 13일 개인정보 유출 사고 사실을 홈페이지에 알린 바 있다.

판도라TV는 서버에 외부 침입 흔적이 발견되어 한국인터넷진흥원(이하 “KISA”)에 기술 지원을 요청하였고, 그 과정에서 개인정보 유출 정황이 확인되어 지난 9월 24일 방통위에 개인정보 유출 사실을 신고하였다. 이에 방통위는 KISA와 함께 판도라TV의 개인정보 유출 사고 현황에 대한 실태조사를 진행해 왔다.

현재까지 조사한 바에 따르면 총 870만 7,838건의 회원정보 중 745만 5,074건의 개인정보가 9월 9일, 17일 2회에 걸쳐 열람되었으며, 그 중 11만 4,707건의 개인정보가 외부로 유출된 것으로 파악되었다. 유출된 개인정보는 아이디, 패스워드, 이름, 생년월일, 주소, 이메일, 전화번호 등 7개 항목이며, 주민번호, 계좌번호 등의 민감정보는 서버에 보관하고 있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방통위는 개인정보 유출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판도라TV로 하여금 개인정보가 유출된 이용자에게 유출된 개인정보 항목, 유출 시점 및 경위, 피해 최소화를 이용자의 조치방법, 이용자 상담 등을 접수할 수 있는 연락처 등을 이용자에게 개별적으로 알리도록 조치하였다. 아울러, 판도라TV의 개인정보보호 관련 법규 준수 여부에 대해서는 조사를 계속하여 위반 사항이 있는 경우 엄격하게 조치할 예정이다.

방통위는 개인정보가 유출된 이용자의 경우, 2차, 3차 추가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해당 인터넷 사이트와 동일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사용하는 모든 인터넷 사이트의 비밀번호를 변경하여 피해 예방에 각별히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개인정보 침해신고센터(☏118)를 24시간 가동하고 개인정보를 이용한 스미싱·파밍 등 2차 피해 예방을 위해 개인정보 불법 유통 및 노출 모니터링을 강화하는 등 이용자 피해를 최소화하는 데 모든 역량을 집중할 방침이다. (끝)

목록
교육비 납부
교육비 할인
설문조사
증명서 발급
위탁훈련계약서
온라인 교육
오시는 길